• 아시아투데이 로고
자인메디병원, 미혼모 복지시설에 9년째 기부

자인메디병원, 미혼모 복지시설에 9년째 기부

기사승인 2020. 02. 05. 15: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자인메디병원 류은경 이사장
고양시 ‘척추·관절·재활 특화’ 의료법인 자인의료재단 자인메디병원은 미혼모 복지시설인 인천 스텔라의 집(대표 이민숙)을 방문,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의료법인 자인의료재단 자인메디병원 류은경<사진 오른쪽> 이사장과 송일심 행정원장은 스텔라의 집 시설을 돌아보고 복지시설 측과 향후 기부활동에 대한 의견도 교환했다.

스텔라의 집은 출산한 청소년 및 미혼 여성들을 대상으로 숙식을 제공하고 교육을 통해 사회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위한 목적으로, 지난 2006년 10월 천주교 인천교구에서 인천시로부터 위탁받아 설립된 복지시설이다.

자인메디병원은 지난 2012년부터 9년째 임직원들이 방문해 기부금과 선물, 기타 필요한 물품을 기부하고 있다.

류 이사장은 “사회적으로 소외된 사람들이 더욱 행복한 희망을 꿈꿀 수 있는 세상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 개원 초기부터 사회공헌활동에 힘썼다”며 “작지만 이런 활동들이 모여, 사회 전반적으로 소외계층에 대한 인식과 지원의 필요성이 각인되는 시작점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