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광주시, 일반음식점 시설개선자금 지원 업소당 최대 200만원
2020. 08. 07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2℃

도쿄 28.1℃

베이징 29.9℃

자카르타 29.2℃

경기광주시, 일반음식점 시설개선자금 지원 업소당 최대 200만원

기사승인 2020. 05. 25. 15: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주 남명우 기자 = 경기 광주시는 식품접객업소의 위생수준 향상과 안전한 외식환경 조성을 위한 일반음식점 시설개선 자금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일반음식점 12개소 내외로 이달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신청자를 모집한다. 단, 영업신고 후 2년이 경과하지 않은 업소와 지방세 등 세금을 체납 중인 영업자는 신청이 제한된다.

지원 범위는 손님이 조리장의 내부를 볼 수 있는 구조의 개·보수, 조리장 바닥· 벽·천장·출입문 등 개·보수, 주방 위생관리에 필요한 설비(공조기, 환기시설, 에어커튼, 방충·방서설비 등) 설치비용, 업소 내 기타 노후된 위생시설 개·보수비용 등이다.

지원 금액은 시에서 비용의 80%(최대 200만원)를 지원한다.

지원을 신청하고자 하는 영업자는 광주시청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해 해당사업에 대한 안내문을 확인하고, 식품위생과 공중위생팀에 지원가능 여부를 상담 후 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제출해 신청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설개선 자금지원 사업이 코로나19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일반음식점 영업주들의 부담을 덜어주고 시설 개선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