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소영,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E1 채리티 오픈서 통산 5승
2020. 07. 1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

도쿄 28.7℃

베이징 0℃

자카르타 26℃

이소영,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E1 채리티 오픈서 통산 5승

기사승인 2020. 05. 31.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티샷 날리는 이소영<YONHAP NO-3144>
31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골프클럽에서 열린 제8회 E1 채리티 오픈 FR라운드에서 이소영이 1번 홀에서 티샷을 날리고 있다. /제공=KLPGA
이소영(23)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E1 채리티 오픈(총상금 8억원)에서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이소영은 31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골프클럽(파72·6415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 3개를 잡아 3타를 줄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됐던 KLPGA 투어가 올해 두 번째로 개최한 이번 대회에서 이소영은 최종합계 17언더파 271타로 우승했다. 이소영은 2위인 ‘루키’ 유해란(19)을 2타 차로 따돌리고 시즌 첫 승, 통산 5승째를 수확했다. 우승 상금은 1억6000만원을 획득했다.

이소영은 1라운드부터 4라운드까지 나흘 내내 선두를 유지하는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달성했다. 이소영은 1라운드 65타, 2라운드 67타, 3라운드에는 70타를 쳤다. 2015년 데뷔한 이소영의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마추어 국가대표 출신인 이소영은 2018년 9월 올포유 챔피언십 이후 약 1년 8개월 만에 다시 정상을 맛봤다. 이소영이 올포유 챔피언십 우승을 거둔 장소도 이곳 사우스스프링스 골프클럽이었다. 당시 우승으로 이소영은 2018년 다승왕(3승)에 오를 수 있었다.

이소영은 “마지막날 15번 홀까지 계속 파만 하면서 답답한 플레이를 많이 했다. 하지만 퍼팅에서 자신감에 있었기 때문에 저를 믿고 플레이했다”며 “시즌 초반에 1승을 할 수 있어 기쁘다. 1~2승 더 추가할 수 있도록 꾸준하게 플레이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