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JYP, 트와이스 ‘모어 앤드 모어’ 뮤비 표절 논란에 “원작자와 해결할 것”(공식입장)
2020. 07. 0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2℃

도쿄 28℃

베이징 33℃

자카르타 32℃

JYP, 트와이스 ‘모어 앤드 모어’ 뮤비 표절 논란에 “원작자와 해결할 것”(공식입장)

기사승인 2020. 06. 03.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60201000189200009241
트와이스 /사진=JYP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그룹 트와이스의 신곡 ‘모어 앤드 모어’(MORE & MORE) 뮤직비디오가 표절 논란에 휩싸인 것에 대해 “원작자와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JYP는 3일 “본사는 ‘MORE & MORE’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한 세트가 기존에 있는 특정 작품과 유사하다는 사실을 오늘(3일) 오전에 인지하게 됐다”며 “뮤직비디오 제작사에 기존 작품의 원작자와 대화를 통해 이 문제가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고 밝혔다.

이어 “본사도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출시하는 회사로서, 이런 일이 앞으로 재발하지 않도록 검증 시스템을 보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조형예술작가 Davis McCarty는 2일 SNS에 “트와이스가 내 조형물을 표절해 뮤직비디오를 만들었다”면서 “이것은 예술에 대한 노골적인 저작권 침해”라고 주장했다.

한편 트와이스는 지난 1일 미니9집 ‘모어 앤 모어’를 발표하며 컴백했다.

이하 JYP 공식입장 전문.

본사는 ‘MORE & MORE’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한 세트가 기존에 있는 특정 작품과 유사하다는 사실을 오늘(3일) 오전에 인지하게 됐습니다. 뮤직비디오 제작사에 기존 작품의 원작자와 대화를 통해 이 문제가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요청했습니다.

본사도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출시하는 회사로서, 이런 일이 앞으로 재발하지 않도록 검증 시스템을 보완할 예정입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