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주호영 “민주 ‘일하는 국회법’ 독재 고속도로 국회법…운영위서 저지할 것”
2020. 08. 06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

도쿄 27.4℃

베이징 29℃

자카르타 29.4℃

주호영 “민주 ‘일하는 국회법’ 독재 고속도로 국회법…운영위서 저지할 것”

기사승인 2020. 07. 06. 1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인사말하는 주호영 원내대표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6일 여당이 일하는 국회법을 앞세워 국회법 개정을 추진하는 데 대해 “제목만 그럴듯하게 일하는 국회로 달았지, 사실상 국회를 무력화하고 야당을 무력화하는 법에 지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송의주 기자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6일 여당이 일하는 국회법을 앞세워 국회법 개정을 추진하는 데 대해 “제목만 그럴듯하게 일하는 국회로 달았지, 사실상 국회를 무력화하고 야당을 무력화하는 법에 지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과반 의석 정당이 어느 날 회의를 열어 무조건 과반이 됐으니 법안소위든, 본회의든 (법안을) 통과하도록 한다면 이는 야당의 존재 자체를 부정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지금도 자기들 멋대로 하는데 이렇게까지 노골적으로 이런 법을 추진하는 것은 일하는 국회법이 아니라 독재 고속도로를 닦는 국회법”이라며 “국회 운영위에서 최대한 저지하겠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