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북 군산 미군 29번째 이어 확진자 발생…전북 33번째
2020. 08. 0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4.4℃

베이징 24.5℃

자카르타 26℃

전북 군산 미군 29번째 이어 확진자 발생…전북 33번째

기사승인 2020. 07. 08. 14: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ffff
/연합
전주 박윤근 기자 = 전북 군산 ‘코로나19’ 미군 부대 소속 군인들 감염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전북지역에서 29번째에 이은 33번 확진자다.

8일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북 군산의 미군 부대에 근무하는 장병 A 씨가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6일 델타항공 비행기로 인천공항에 도착해, 부대 차량을 이용해 군산 기지에 왔다.

A씨는 발열이나 기침 등 코로나바이러스 증세가 없었지만, 부대 도착 직후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받고 격리됐다.

A 씨는 한국인들과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이날 양성 판정을 받은 뒤 오산 비행장 환자 격리소로 이송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