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시, 코로나19 극복위한 청년창업 지원사업 추진

대전시, 코로나19 극복위한 청년창업 지원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 07. 24. 11: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시 대전시6
대전 이상선 기자 = 대전시는 지역 내 기술기반의 혁신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청년창업자의 성장지원을 위한 ‘이노스타트업 육성사업’과 ‘창업첫걸음 생활혁신창업 지원사업’의 하반기 참여기업 16개 팀을 최종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사업은 기술기반의 혁신적 아이디어를 보유한 청년창업자를 대상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구체화·고도화하고 사업화에 필요한 자금을 최대 4500만원까지 지급해 성공창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최근 코로나19 사태에 따라 온라인 접수 및 영상을 통한 비대면 평가를 거쳐 고주파레이다 차량센서 생산업체 ㈜에이유, 근적외선 차단렌즈 측정 장비 생산업체인 아이닉스 등 기술 및 제품의 우수성과 사업성이 돋보이는 16개 팀을 선정했다.

선정된 팀은 시제품제작, 시험분석·인증, 지식재산권 확보, 제품디자인, 홍보·마케팅 등에 필요한 사업화자금과 기초·심화 창업교육, 1대 1 전문가 멘토링, 투자유치를 위한 역량강화 프로그램까지 지원받게 된다.

박문용 시 기업창업지원과장은 “앞으로 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유관기관과 연계해 지역 내 우수 청년창업가들이 성공적인 창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