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문경시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 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납품계약 체결

문경시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 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납품계약 체결

기사승인 2020. 08. 06.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경 오미자 KGC인삼공사에 납품계약 체결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은 문경 오미자를 KGC인삼공사에 납품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 했다/제공=문경시
문경 장성훈 기자 = 오미자 최대 생산의 명승지인 경북 문경시가 문경오미자 판로확보에 나섰다.

6일 문경시에 따르면 문경오미자 브랜드를 운영하는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이 KGC인삼공사와 생오미자 10톤 규모의 납품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코로나19로 건강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면서 여름철 무더위를 이겨낼 수 있는 건강식품으로 문경오미자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정관장 브랜드로 유명한 KGC인삼공사와 납품계약을 통해 문경시가 명실상부한 최고의 오미자 생산지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백두대간영농조합법인 김학상 대표는 “KGC인삼공사는 철저한 품질검사와 안전성 검사로 유명하다”며 “이번 오미자 공급계약을 통해 다시 한번 문경오미자 품질의 우수성을 확인하게 됐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납품계약 외에도 오미자 판로확대를 위해 TV홈쇼핑, 온라인쇼핑몰 운영 홍보, 직거래장터, 국내 판촉행사 등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또 지역 내 농식품 기업들과 함께 해외수출을 위한 해외 판촉활동 등을 통해 문경오미자의 우수성을 해외에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