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투데이갤러리]이재욱의 ‘중앙정보부 사무동’

[투데이갤러리]이재욱의 ‘중앙정보부 사무동’

기사승인 2020. 09. 15. 0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투데이갤러리 이재욱
중앙정보부 사무동(2020 Transparency in lightbox 70x56cm)
이재욱 작가는 중앙정보국 본청, 안기부 사무실, 안기부 6국 등 50여 년 전 남산 도처에 자리했던 중앙정보부의 건축물을 배경으로 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작가는 중앙정보부 건물을 훼손된 권력의 상징으로 설정하며, 시간이 흘러 용도가 변경된 이곳에서 마주한 감상을 사진적 방법으로 극대화하여 표현한다.

그의 흑백 사진은 여러 사진기법을 이용해, 핏빛으로 물들어가거나 서슬 퍼렇게 차오르는 등의 색감을 얻게 된다. 이는 현실의 부정, 사건의 폭로 등을 의미한다.

작가는 “옛 안기부 건물들을 마주하며 잘못된 역사의 순간들이 이제는 무명의 목격자들처럼 사라지는 것을 느낀다”고 말했다.

갤러리 룩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