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화성시 동탄 8동 “공유부엌으로 행복을 나눠요”

화성시 동탄 8동 “공유부엌으로 행복을 나눠요”

기사승인 2020. 10. 22. 14: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공유부엌 활용해 취약계층 위한 반찬나눔
공유부엌 현판식
주민자치회가 마을 공동체 활성화사업으로 공유부엌을 조성하고 서철모(오른쪽 4번째) 시장과 관계자들이 현판식을 개최했다./제공 = 화성시
화성 김주홍 기자 = 경기 화성시는 동탄 8동 주민자치회가 마을 공동체 활성화사업으로 공유부엌을 조성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현판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배정수·신미숙 화성시의원, 박종식 동탄 8동 주민자치회장, 주민 40여 명이 참석했으며, 주민자치 특강과 주민바리스타의 커피 시음 등으로 진행됐다.

‘동탄 8동의 행복한 부뚜막’이라는 의미의 공유부엌 ‘동행’은 주민자치회가 경기도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도비와 시비 총 3천 7백60만원을 지원받아 주민소통공간으로 조성됐다.

공유부엌은 동탄 8동 행정복지센터 1층 직원식당 공간을 활용했으며, 3층에 조성된 바리스타 교육장과 함께 어린이 식생활 개선 프로그램, 베이킹 클래스, 바리스타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또 주민자치회는 공유부엌 첫 사업으로 지난 15일과 19일 2회에 걸쳐 주민들과 함께 관내 홀몸어르신과 취약계층 30가구를 위한 반찬을 만들어 손편지와 함께 전달했다.

서 시장은 “우리 시에 처음 조성된 공유부엌 ‘동행’이 주민들이 언제든지 와서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음식을 나누며 더욱 돈독한 공동체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