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삼성전자, 美텍사스 반도체공장 11조원 들여 증설 검토”

“삼성전자, 美텍사스 반도체공장 11조원 들여 증설 검토”

기사승인 2021. 01. 22. 17: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펄럭이는 삼성 깃발<YONHAP NO-3301>
/연합
삼성전자가 100억달러(약 11조원) 이상을 투자해 미국 텍사스주에 반도체 공장을 짓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삼성이 경쟁 관계에 있는 세계 최대 파운드리 업체인 대만 TSMC를 따라잡으려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업계에 정통한 한 관계자는 블룸버그에 삼성전자가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 반도체 공장을 건립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으며 향후 이 공장에서 3나노 반도체까지 생산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스틴에는 이미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이 있으며, 이 공장에 첨단 공정을 추가 증설하는 것이다.

올해 건설을 시작하고 이르면 2023년 가동을 시작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