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청와대 “AZ 백신 최대한 많이 신속히 접종”…2차 접종분 1차에 투입 검토

청와대 “AZ 백신 최대한 많이 신속히 접종”…2차 접종분 1차에 투입 검토

기사승인 2021. 03. 10. 09: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AZ백신 접종받는 의료진
서울대학교병원 코로나19 백신 자체접종이 4일 오전 서울 종로구 대학로 서울대병원에서 열렸다. 의료진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 속도를 높이기 위해 2차 접종 비축 물량을 앞당겨 투입하는 방안을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10일 기자단에 보낸 문자메세지를 통해 “2차 접종물량이 확정되면 전체 백신 수급·재고 상항을 감안해서 최대한 많은 국민들에게 신속하게 접종을 하도록 하겠다는 정부내 공감대가 있다”며 “이를 위한 방안은 전문가 위원회에서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AZ는 8주 간격으로 두 차례 접종이 이뤄지는데, 2차 접종을 위해 비축해 둔 물량을 1차 접종에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한다는 취지의 메세지인 것으로 풀이된다.

2차 접종 물량이 향후 충분히 확보된다면, 기존의 2차 접종을 위해 확보한 물량을 1차 접종용으로 투입해 접종자 수를 더 늘릴 수 있다.

해당 방안은 질병관리청이 예방접종전문위원회를 소집해 논의하게 될 전망이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