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대호 안양시장, SNS통해 지구 환경오염실태 지적

최대호 안양시장, SNS통해 지구 환경오염실태 지적

기사승인 2021. 04. 22.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지구의 날 맞이 텀블러 사용권장(21. 4. 22)
최대호 시장이 다회용 음료 용기인 텀블러를 들고 있는 모습./제공=안양시
안양 엄명수 기자 = 최대호 경기 안양시장이 지구의 날을 맞아 자신의 SNS를 통해 지구의 환경오염실태를 지적했다.

최 시장은 “생명의 근원인 지구가 인간의 탐욕 때문에 황폐해지고 있음을 모르는 이는 없을 것”이라며“지구가 울고 있다. 지구의 고통에 인간도 아파한다”고 표현했다.

또 최 시장은 “눈에 보이지 않은 지구의 질환이 점점 커져, 심각한 질병 순서를 밟고 있다”며“이와 같은 경고에 더 이상 시간을 늦춰서는 안 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2050 탄소중립을 위한 기후 행동 실천, 걸어서 출근하기 자율참여, 지구의 날 소등행사 참여, 1회 용품 사용하지 않는 하루, 구내식당 고기 없는 하루 식단 운영 등을 자신부터 실천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안양시는 22일 오후 시청사에서 범계역까지 ‘지구의 날’기후행동 실천 캠페인을 전개한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