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 석남∼부평구청’ 서울 도시철도 7호선 석남 연장선 22일 개통

‘인천 석남∼부평구청’ 서울 도시철도 7호선 석남 연장선 22일 개통

기사승인 2021. 05. 18. 08: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clip20210518081113
석남연장 사업 노선도/제공=국토교통부
서울 도시철도 7호선 인천 석남 연장선이 이달 22일 착공 6년 9개월 만에 개통된다.

국토교통부는 인천시 부평구청역과 석남역을 잇는 서울 도시철도 7호선 석남 연장선이 철도종합시운전을 완료하고 22일 개통한다고 18일 밝혔다.

7호선 석남 연장선은 기존 종착역인 부평구청역(인천 갈산동)에서부터 산곡역을 거쳐 석남역(인천 석남동)까지 이르는 총연장 4.165㎞ 노선이다.

석남 연장선은 2014년 9월 착공해 6년 9개월 동안 총사업비 3천744억 원(국비 2246억 원, 지방비 1498억 원)을 들여 완성됐다.

이번 노선 개통으로 남북으로 지나가는 인천 1호선(부평구청역)과 인천 2호선(석남역)이 H자 형태로 이어져, 인천 1·2호선 간 환승 체계가 구축된다.

또 인천 2호선 환승객이 석남역을 통해 서울 강남 등지로 빠르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석남 연장선은 기존 7호선과 동일한 8칸짜리 중량 전철로 운행된다.

출·퇴근 시간대는 6분, 평시에는 12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첫 차는 이달 22일 오전 5시 28분 석남역에서 출발한다.

이용요금은 교통카드를 사용할 경우 기본요금 일반 1250원, 청소년 720원, 어린이 450원으로 기존 도시철도 요금과 같다.

개통행사는 오는 21일 오후 2시 산곡역과 석남역에서 동시 개최된다.

박병석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광역시설운영과장은 “이번 연장 개통으로 서울로 접근성이 향상돼 인천 시민들의 교통 여건이 개선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