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이디병원 피부과, 갈더마코리아 ‘GAIN Korea 2021’ 성료

아이디병원 피부과, 갈더마코리아 ‘GAIN Korea 2021’ 성료

기사승인 2021. 06. 14. 15: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병원 에스테틱 업계 최초로 크로마키 기법을 도입한 심포지엄이 성료됐다.

아이디병원은 7~10일 갈더마코리아 글로벌 에스테틱 네트워크 심포지엄 ‘GAIN Korea 2021’이 아이디병원 피부과에서 개최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첨단 기술을 활용한 라이브 시술 및 해부학적 지식을 제공하는 강연 등으로 구성돼 의료진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 심포지엄은 아이디병원 피부과 단독 건물에서 진행됐다.

사진
아이디병원 피부과와 갈더마코리아가 에스테틱 업계 최초 크로마키 기법을 도입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좌측부터 아이디병원 피부과 문성훈 원장, 갈더마코리아 김연희 대표, 아이디병원 박상훈 병원장, 갈더마코리아 이진우 이사. /사진=아이디병원
심포지엄에서는 갈더마 멘토 트레이너들이 라이브 시술 시연 생중계를 통해 최신 미용 성형 시술의 트렌드와 치료법 등을 공유했다. 지난해와 달리 크로마키 기법을 도입한 가상스튜디오를 아이디병원 피부과에 구축해 양방향 소통이 보다 몰입도를 높였다. 미용 업계를 선도하는 아이디병원과 갈더마코리아가 4차 산업 시대에 맞춰 크로마키 기법을 최초로 도입한 비대면 심포지엄을 개최했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박상훈 아이디병원 병원장은 “올해 ‘GAIN Korea 2021’은 보다 전문적이고 최첨단 기술을 도입한 형태로 진화한 것 같다”며 “업계 최초로 크로마키 기법을 도입했고 좋은 취지로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글로벌 시장에서의 반응도 긍정적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연희 갈더마코리아 대표는 “이번 심포지엄은 크로마키 무대로 만들어져 강연자가 강연할 때 디지털로 배경이 나오는 등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시도가 있었다”며 “아이디병원과 협업한 덕분에 수천명의 전문가가 시청하는 등 다양한 시너지가 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디병원 피부과는 안티에이징 레이저 울쎄라·써마지 등 첨단 장비는 물론 피부과 전문의 등 전문 인력 배치를 통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프리미엄 디에이징을 위해 1~4세대를 망라하는 스킨부스터 전문 센터도 개소를 앞두고 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