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스마트홍수관리시스템 지방하천 확대 구축

기사승인 2021. 08. 01.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올해 지방하천 배수문 86개소 추가 설치...하천 수위 실시간 확인 배수문 원격 제어 가능
20180702_070919
경남도청
창원 박현섭 기자 = 경남도가 지난해 착수한 도내 국가하천 내 290곳 배수문에 대한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 구축사업이 마무리 단계로 국가하천 배수영향구간 내에 있는 지방하천 배수문 86곳에도 스마트홍수관리시스템을 추가 구축한다.

1일 경남도에 따르면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은 다양한 정보통신기술을 적용해 하천의 수위와 수문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수문의 개폐를 원격으로 제어하는 시스템이다.

도는 전국 두 번째 규모인 국비 408억원을 확보해 지난해부터 낙동강, 남강을 비롯한 11개 국가하천 내 배수문 290곳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을 구축 중이다.

최근 국비 113억원을 추가 확보해 국가하천 배수영향구간 내 지방하천 배수문 86곳에 확대 구축할 계획이며 내년 우수기전 완료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또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의 활용성 증대를 위해 전동식으로 작동하는 타 하천시설(가동보, 전동식 홍수방어벽 등)과도 연계 방안을 모색 중이다. 2024년까지 도내 모든 지방하천 내 원격 자동화 제어가 필요한 배수문에 대해 스마트홍수관리시스템을 적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스마트 홍수관리시스템의 지방하천 추가 구축으로 신속한 재난 대응 및 효율적인 하천시설물 유지·관리가 가능해져 도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