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윤아 종영소감 화제 “두 남자의 관심 받아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다”
2019. 10. 2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6℃

도쿄 16℃

베이징 10.8℃

자카르타 31.2℃

오윤아 종영소감 화제 “두 남자의 관심 받아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다”

방정훈 기자 | 기사승인 2014. 07. 18. 07: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오윤아 종영소감 화제 "두 남자의 관심 받아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다" / 사진=폴라리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오윤아가 종영소감을 전했다


17일 오윤아는 SBS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 종영소감을 밝혔다.

극중 지적이고 냉철한 여 형사 김사경 역을 맡아 연기호평과 함께 스타일리쉬한 패션까지 화제가 되었던 오윤아는 차승원과 안재현 두 훈남들과의 러브라인으로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오윤아는 "김사경은 같은 여자가 봐도 너무 매력적인 캐릭터이기 때문에 연기하는 동안 행복했고, 너무나 멋진 판석-태일 두 남자의 관심을 받을 수 있어서 즐겁게 연기했다. 빠른 시일 내에 좋은 작품을 통해 다시 인사 드리겠다. '너희들은 포위됐다’ 마지막 회까지 많은 시청 부탁 드린다'고 종영소감을 전했다.

한편, 오윤아는 잠시 휴식을 취한 뒤 차기작을 선정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