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부강테크, 유기성 폐기물 감량화 기술 녹색기술 인증 획득
2019. 11.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4℃

도쿄 6.9℃

베이징 6.3℃

자카르타 32℃

부강테크, 유기성 폐기물 감량화 기술 녹색기술 인증 획득

이훈 기자 | 기사승인 2014. 08. 12. 17: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부강테크는 해양투기가 금지되어 사회적으로 큰 문제가 되고 있는 슬러지 등 유기성 폐기물을 처리하는 에너지화 기술인 COWT(다점 증기 분사방식의 열 가수분해 공정을 이용한 유기성 폐기물 감량화 기술)의 녹색기술 인증을 환경부로부터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기술 인증으로 정부의 다양한 제도적 지원을 받게 된 부강테크는 국내외 유기성 폐기물 처리 및 에너지화 시장 진출하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올 초 국내 유기성 폐기물의 해양투기가 전면 금지됨에 따라 그 처리대안이 절실하고 환경부도 2020년까지 폐기물을 100% 에너지화하겠다고 밝힘에 따라 국내 유기성 폐기물 에너지화 시장은 매년 10%씩 성장해 2019년 6조 5600억 원의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부강테크의 COWT 기술은 열을 가해 폐기물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고형물을 다시 연료로 순환 재이용하여 최대 95%까지 폐기물을 감량하는 신기술이다.

COWT은 폐기물에 직접 열을 전달하는 특허 기술로 간접 가온 방식을 사용하는 기존 열 가수분해 기술들보다 에너지를 훨씬 적게 소모할 뿐만 아니라 전통적인 폐기물 처리 기술인 건조 기술과 비교하면 에너지를 65%나 절감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일호 부강테크 회장은 “그간 열 가수분해 공정 이후 발생하는 고농도 폐수 처리가 기술적으로 풀기 힘든 문제점 중의 하나로 지적되어 왔으나 오랜 기간 가축분뇨 등 고농도 폐수처리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으로서의 경험과 노하우를 축적해 온 부강테크의 강점이 결합되어 최적 솔루션을 만들었다”며 “환경부와 농림부 등 각종 정부 국책과제들을 통해 지금까지 문제가 되어 오던 슬러지 처리 뿐만 아니라 구제역, AI에 의한 가축 폐사체 처리 등 다양한 분야의 에너지 자립화 폐기물 처리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