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타짜2’, 전작 넘었다…올해 청불 영화 중 오프닝 스코어 최고 기록
2019. 08. 2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4℃

도쿄 23.2℃

베이징 20.5℃

자카르타 26.4℃

‘타짜2’, 전작 넘었다…올해 청불 영화 중 오프닝 스코어 최고 기록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4. 09. 04. 10: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타짜- 신의 손'(감독 강형철)이 개봉 첫날 2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집계에 따르면 '타짜- 신의 손'은 개봉 첫날인 9월 3일 20만1044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1위에 올랐다. 
 
이는 2006년 개봉한 '타짜'의 13만6950명을 훌쩍 뛰어넘은 것은 물론, '아저씨'(13만 766명), '도가니'(13만 6094명), '범죄와의 전쟁: 나쁜놈들 전성시대'(16만 6041명), '신세계'(16만 8935명), '신의 한 수'(18만 1459명) 등의 기록을 뛰어넘는 등 올해 19금 최고 흥행작의 오프닝 스코어를 모두 넘어선 수치다.
 
'타짜- 신의 손'은 허영만 화백 원작만화를 바탕으로 한 탄탄한 스토리와 '과속스캔들', '써니'를 통해 1600만 관객을 동원한 강형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최승현, 신세경, 곽도원, 김윤석, 유해진, 이하늬, 김인권, 이경영, 고수희, 오정세, 박효주 등이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