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신혜 최우수상, “과분한 상…더 노력하는 배우 되겠다” 눈물(SBS 연기대상)
2020. 02. 29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6℃

도쿄 7.8℃

베이징 2.1℃

자카르타 26.8℃

박신혜 최우수상, “과분한 상…더 노력하는 배우 되겠다” 눈물(SBS 연기대상)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5. 01. 01. 02: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신혜 SBS 연기대상 /사진=조준원 기자

배우 박신혜가 2014 SBS 연기대상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박신혜는 3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4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드라마 ‘피노키오’로 중편드라마 부문 최우수연기상을 받았다.


그는 “보통은 이렇게 상 받으면 눈물이 나는데 나는 떨려서 그런지 웃음이 난다. 늘 보이지 않는 곳에서 힘써주는 소속사 식구들, 다들 감사드린다. 추위에도 힘써주시는 촬영팀, 현장에서 열심히 같이 해주는 (이)종석이 (김)영광 오빠 (이)유비 등 ‘피노키오’ 식구들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늘 기도로 응원해준 엄마 아빠 사랑한다. 병원에서 아파서 누워 계신 할아버지 사랑한다. 팬 여러분들 감사하다”며 “나에게 과분한 상이라는 걸 알고 있다. 앞으로 더 노력해 배우라는 수식어가 걸맞은 박신혜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이날 2014 SBS 연기대상 대상은 ‘별에서 온 그대’의 전지현이 수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