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애인 있어요’ 이규한, 여심 사로잡는 순정남 등극 “내 남친이었으면”
2020. 03. 2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11.7℃

베이징 13.4℃

자카르타 31℃

‘애인 있어요’ 이규한, 여심 사로잡는 순정남 등극 “내 남친이었으면”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6. 01. 22. 0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애인 있어요' 이규한

 '애인 있어요' 이규한이 여심을 사로잡는 만인의 연인이 돼 화제다.


과거 신드롬을 일으켰던 화제의 드라마 MBC '내 이름은 김삼순'에서 극중 김삼순의 전 남자친구 민현우 역으로 열연해 찌질남의 극치를 선보였던 이규한이 최근 인기리에 방영중인 SBS 주말특별기획 '애인있어요'(극본 배유미, 연출 최문석)에서 백석 역을 통해 만인의 연인이 되어 화제다.


MBC '내 이름은 김삼순'에서 주인공 김삼순(김선아)의 전 남자친구 민현우 역으로 등장했던 이규한은 극의 긴장감과 재미를 높이는 데 크게 공헌했지만, 시청자들에게 너무나도 강렬한 인상을 남긴 탓에 드라마 종영 후에도 한동안 '삼순이 전남친'이라는 꼬리표를 달아야 했다.


하지만 현재 이규한은 최근 여성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애인있어요'에서 정의로운 변호사이자 아낌없이 헌신하는 순정남 백석 역으로 안방극장의 여심을 뒤흔드는 '훈남'이 돼 더 이상 '전남친'이 아닌, '현남친 삼고 싶은 남자'로의 변신에 대성공했다.


오랜 세월 동안 불가피하게 붙어있던 '전남친 전문'의 꼬리표를 사라지게 한 백석으로의 완벽한 변신이 하루아침에 이루어진 것은 아니다. 꾸준하고 다양한 활동으로 연기력을 쌓아 올린 이규한은 계속되는 감정씬을 소화해야 하는 백석의 캐릭터를 완벽히 연기했으며, 캐릭터의 매력을 한층 더 풍성하게 만들어냈다.


이규한의 연기활동을 지켜본 누리꾼들은 "백석이 너무 멋있어서 자꾸 기대하게 됨", "규한오빠 인생캐릭터 만났네", "규한 아닌 백석은 상상불가", "이규한 점점 빠져들고 있음", "백석의 매력에 푹 빠져버렸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애인 있어요'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