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유천 측 “성폭행 피소 사실무근, 악의적인 협박에 타협하지 않을 것”(전문포함)
2020. 02.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2℃

도쿄 9.8℃

베이징 2.1℃

자카르타 27℃

박유천 측 “성폭행 피소 사실무근, 악의적인 협박에 타협하지 않을 것”(전문포함)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6. 06. 14. 0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유천 성폭행 피소

 그룹 JYJ 멤버 겸 배우 박유천 측이 성폭행 혐의 피소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박유천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측은 13일 "현재 보도 된 박유천의 피소 관련 입장을 말씀 드린다. 상대측의 주장은 허위 사실을 근거로 한 일방적인 주장이며 향후 경찰 조사를 통해 밝혀질 것이다. 유명인 흠집내기를 담보로 한 악의적인 협박에 타협하지 않을 것이다"고 전했다.


이어 박유천 측은 "아직 경찰 측으로부터 공식적으로 피소 사실을 받은 바 없다. 피소 보도 자체만으로 박유천의 심각한 명예 훼손인 만큼 조사가 마무리 될 때까지 성급한 추측이나 사실 여부가 확인 되지 않은 보도에 대해 자제를 부탁 드린다"며 당부의 말을 덧붙였다.


한편 이날 한 매체는 박유천이 지난 10일 성폭행 혐의로 피소됐다고 보도했다. 


◆이하 박유천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씨제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보도 된 박유천의 피소 관련 입장을 말씀 드립니다.  대 측의 주장은 허위 사실을 근거로 한 일방적인 주장이며 향후 경찰 조사를 통해 밝혀질 것입니다. 


저희는 유명인 흠집내기를 담보로 한 악의적인 공갈 협박에 타협하지 않을 것입니다. 향후 박유천은 진실을 밝히기 위해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을 약속 드립니다.


아울러, 이 건은 아직 경찰 측으로부터 공식적으로 피소 사실을 받은 바 없습니다. 또한 피소 보도 자체만으로 박유천의 심각한 명예 훼손인 만큼 조사가 마무리 될 때까지 성급한 추측이나 사실 여부가 확인 되지 않은 보도에 대해 자제를 부탁 드립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