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아가씨’ 히데코 아역 조은형, 관객들 호평 이끌어내!…박찬욱 감독 “대단한 배우다!”
2019. 06. 27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6℃

도쿄 23.9℃

베이징 27.3℃

자카르타 28.6℃

‘아가씨’ 히데코 아역 조은형, 관객들 호평 이끌어내!…박찬욱 감독 “대단한 배우다!”

김종길 기자 | 기사승인 2016. 06. 15. 17: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가씨' 히데코 아역 조은형, 관객들 호평 이끌어내!…박찬욱 감독 "대단한 배우다!"

영화 '아가씨'에서 김민희가 분한 '히데코'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 아역배우 조은형이 관객들로부터 호평을 얻고 있다. 

'아가씨'는 1930년대 일제강점기 조선,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된 귀족 아가씨와 아가씨의 재산을 노리는 백작, 그리고 백작에게 거래를 제안받은 하녀와 아가씨의 후견인까지,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아가씨'에서 귀족 아가씨 히데코의 어린 시절을 연기한 아역 배우 조은형은 나이답지 않은 뛰어난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부모를 잃고 후견인 코우즈키의 저택에 들어온 후 낯선 환경에서 히데코가 느끼는 불안함과 외로움을 섬세하게 표현해낸 조은형은 회상신(scene)만으로도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며 깊은 인상을 남긴다.

특히 후견인 코우즈키에게 억압 당하는 모습, 코우즈키가 없는 곳에서 날카롭게 돌변하는 어린 히데코의 모습을 탁월하게 표현해낸 조은형은 긴장감을 배가시킨다. 

'아가씨'에서 나이를 뛰어넘는 열연을 펼친 아역 배우 조은형에 대해 박찬욱 감독은 “조은형은 대단한 배우다. 기존 시나리오에는 어린 히데코의 나이가 5세, 8세, 10세 이렇게 세 연령대였으나 오디션 과정에서 조은형 배우의 연기를 본 후 혼자 모든 연령층의 연기를 다 해도 될 것 같다는 확신이 들었다"고 극찬했다. 

김민희는 “히데코의 어린 시절을 정말 잘 소화해줬다. 영화를 보고 난 후 중요한 역할을 잘 해내 준 조은형 배우에게 정말 고마웠다”고 말했다.

한편 영화 '아가씨'는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