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미국 대사에게 “게이” 욕설
2019. 07. 23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2℃

도쿄 22.5℃

베이징 24.2℃

자카르타 27.2℃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미국 대사에게 “게이” 욕설

김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6. 08. 07. 14: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AKR20160807019200084_02_i
필립 골드버그 주필리핀 미국 대사(왼쪽)가 6월 13일 당시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 당선인을 예방한 모습. 출처=/EPA.연합뉴스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필리핀 주재 미국 대사를 향해 “bakla(게이)”라는 강한 욕설을 던져 외교 문제로 비하되고 있다.

7일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두테르테 대통령은 지난 5일 필리핀 중부 세부의 한 군사기지를 방문해 장병들 앞에서 연설하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필립 골드버그 미국 대사를 겨냥해 “동성애자(게이)인 미 대사와 싸운 적이 있다”며 “그는 ‘개XX’로 나를 화나게 했다”고 말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미 대사가 이곳저곳에 말하며 선거에 간섭했다”면서 골드버그 대사가 지난 5월 대선에 개입했다고 비난했다.

골드버그 대사는 대선 기간 당시 두테르테 대통령의 여성 비하 발언에 대해 “여성을 격하하거나 강간, 살인과 같은 문제를 하찮게 여기는 어떤 발언도 우리는 용납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이는 두테르테 대통령이 대선 유세장에서 1989년 필리핀 다바오에서 발생한 교도소 폭동사건 때 수감자에게 집단 성폭행을 당하고 살해된 호주 여성 선교사에 대해 “그녀는 아름다웠다. 시장인 내가 먼저 해야 했는데…”라고 말한 데 대한 비난이었다.

두테르테 대통령 후보는 골드버그 대사의 비난에 “입 닥쳐라. 필리핀이 선거철인데 간섭하지 말라”며 미국과의 외교관계 단절까지 경고했다.

한편 골드버그 대사는 필리핀으로 부임할 당시 커밍아웃한 동성애자 외교관이란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