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바벨250’ 5일차 리더 니콜라, 파업 선언…춤판 열렸다

[친절한 프리뷰] ‘바벨250’ 5일차 리더 니콜라, 파업 선언…춤판 열렸다

박슬기 기자 | 기사승인 2016. 08. 15. 21: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vN '바벨250'

 ‘바벨250’ 5일차 리더로 뽑힌 프랑스 니콜라가 파업을 선언했다.

 

15일 방송될 tvN ‘바벨250’ 6화에서는 글로벌 청년들의 첫 합숙, 그 마지막 날 이야기가 공개된다. 

 

남해 다랭이 마을에서 처음 만난 이들은 어느덧 공동 생활 5일차를 맞았고, 5일차 리더로 선출된 니콜라는 ‘식량이 충분하다’는 이유로 전격 파업을 선언하고 흥겨운 춤판을 벌인다.

 

니콜라는 브라질 최고의 삼바왕 ‘마테우스’에게 즉석 삼바교실을 제안했고, 모두가 운동장에 모여 흥겨운 삼바 춤판을 벌인다고. 노동의 부담에서 벗어난 글로벌 청년들은 신나게 춤을 추며 바벨하우스 첫 번째 합숙의 마지막 날을 만끽한다. 

 

뿐만 아니라 바다로 놀러 가고,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먹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고.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마테우스가 과거 한 인기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유재석에게 삼바 춤을 가르쳐 준 사실이 깜짝 공개되며 눈길을 끌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7명의 글로벌 청년들이 5일간 이어진 첫 공동생활을 마치고 각자의 나라로 돌아갔다가 한달 뒤 다시 남해 다랭이 마을에 모여 두 번째 공동생활을 시작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한 달 만에 만난 어색함도 잠시, 언어를 뛰어넘는 끈끈한 우정으로 뭉친 이들의 두 번째 공동 생활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그리고 다랭이 마을에 여심을 저격하는 정체 모를 ‘꽃 소년’의 등장이 예고되며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15일 오후 9시4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