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T&G복지재단, 저소득 1만가구에 난방용품 기증
2019. 02. 22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6℃

도쿄 11.1℃

베이징 9.9℃

자카르타 30.8℃

KT&G복지재단, 저소득 1만가구에 난방용품 기증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6. 12. 23. 09: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담배
강지형 KT&G복지재단 사무국장(사진 오른쪽)이 신용규 한국사회복지관협회 사무총장(왼쪽)에게 전기담요 1만세트를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 KT&G
KT&G복지재단은 전국 저소득 가정 1만 세대에 총 4억원 상당의 난방용품을 전달한다고 23일 밝혔다.

복지재단은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공동으로 오는 30일까지 경제적 어려움으로 도시가스 등의 난방비가 부담스러워 겨울철 난방을 하지 않는 가정을 대상으로 전기담요를 지급한다.

복지재단은 매년 겨울,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을 위해 겨울철 월동용품 나눔 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KT&G복지재단 관계자는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도 겨울철 난방비가 부담돼 제대로 된 난방이 이뤄지지 않고 있는 가정이 많아 전기요를 지원하게 됐다”며 “이번 난방용품 지원뿐만 아니라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생활고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도움을 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T&G복지재단은 사회복지 실천을 위해 지난 2003년 설립됐다. 재단은 지역 밀착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행복네트워크 복지센터’를 전국 8곳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사회복지 시설, 저소득 계층, 노인·장애인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사회를 대상으로 전문적인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