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은밀하게 위대하게’ 산다라박, 천둥 지키는 강한 누나 ‘뜨거운 우애’
2018. 11. 22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4℃

도쿄 10.2℃

베이징 0.6℃

자카르타 27.6℃

[친절한 프리뷰] ‘은밀하게 위대하게’ 산다라박, 천둥 지키는 강한 누나 ‘뜨거운 우애’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7. 01. 08. 18: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은밀하게 위대하게' 산다라박
‘은밀하게 위대하게’ 산다라박이 곤란한 상황에 처한 동생 천둥을 보호하기 위해 온몸으로 방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일촉즉발의 상황에서 겉모습은 여리지만 강한 누나의 면모를 보여주는 산다라박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8일 방송되는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는 천둥&이원희의 의뢰를 받아 산다라박&이훈의 몰카가 펼쳐진다.
 
공개된 사진에는 천둥이 누군가와 심각한 대화를 나누고 있는데, 이를 산다라박이 걱정스러운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이는 산다라박이 천둥이 고양이 관련 사업을 함께 시작한 동업자에게 사기를 당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
 
산다라박은 갑작스럽게 사업 이야기를 꺼낸 천둥에 ‘찌릿’ 눈빛을 보내다 가도, 천둥 대신 계약서를 꼼꼼하게 읽으며 혹시 동생에게 안 좋은 일이 생길까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특히 산다라박은 동업자의 피해자들이 등장해 난동을 부리자 천둥의 앞에 서며 온몸으로 동생을 보호했고, “지금 저희도 사기당한 것 같은데..”라고 말하며 상황을 파악하는 든든한 누나의 면모로 지켜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고. 이에 이번 산다라박 몰카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은위’ 제작진은 “위기의 상황에서 동생을 보호하는 든든한 누나 산다라박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면서 “산다라박-천둥 남매의 끈끈한 가족애가 시청자분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니 이 모습을 본방사수를 통해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과연 산다라박이 사기를 당한 동생 천둥을 위해 어떻게 상황을 극복했을지, 산다라박-천둥 남매의 따뜻한 사랑이 느껴지는 감동의 몰카는 이날 오후 6시 45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