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피고인’ 오창석, 촬영현장 공개 “배우·스태프 새벽까지 고생”

‘피고인’ 오창석, 촬영현장 공개 “배우·스태프 새벽까지 고생”

디지털뉴스팀 기자 | 기사승인 2017. 02. 07. 07: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피고인’ 오창석이 촬영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 사진=오창석 인스타그램
‘피고인’ 오창석이 촬영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오창석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으아 새벽까지 계속되는 촬영. ‘피고인’ 모든 배우 스태프들 고생하십니다.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오창석은 법정 세트장에서 검사복을 입고 카메라를 향해 입을 벌린 채 멍한 표정을 짓고 있다. 극중 캐릭터와 상반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오창석은 SBS ‘피고인’에서 박정우(지성)와 15년 지기 법대, 연수원 동기인 검사 강준혁 역으로 열연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