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보아 측 “‘언니가 살아있다’ 제안 받고 검토중”(공식입장)

조보아 측 “‘언니가 살아있다’ 제안 받고 검토중”(공식입장)

박슬기 기자 | 기사승인 2017. 02. 15.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보아/사진=이상희 기자vvshvv@

 배우 조보아가 김순옥 작가의 신작 '언니가 살아있다'를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소속사 sidus HQ 측은 15일 아시아투데이와의 통화에서 "조보아가 현재 SBS 새 주말드라마 '언니가 살아있다'의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시놉시스도 못 본 상태다"라며 "현재 정해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덧붙였다. 

 

조보아가 제안받은 캐릭터는 전문대 미용학과를 졸업하고 네일숍 파트타임 직원으로 일하는 강하리다. 화장품 회사에 인턴으로 입사했지만 쫓겨난 뒤 천연화장품을 만들어 내 성공하는 여자로, 씩씩하면서도 사랑까지 품은 인물이다. 

 

한편 '언니가 살아있다'는 '우리 갑순이'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