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보아 측 “‘언니가 살아있다’ 제안 받고 검토중”(공식입장)
2019. 10. 2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6℃

도쿄 16.1℃

베이징 18.2℃

자카르타 33.2℃

조보아 측 “‘언니가 살아있다’ 제안 받고 검토중”(공식입장)

박슬기 기자 | 기사승인 2017. 02. 15. 16: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조보아/사진=이상희 기자vvshvv@

 배우 조보아가 김순옥 작가의 신작 '언니가 살아있다'를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 

 

소속사 sidus HQ 측은 15일 아시아투데이와의 통화에서 "조보아가 현재 SBS 새 주말드라마 '언니가 살아있다'의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시놉시스도 못 본 상태다"라며 "현재 정해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덧붙였다. 

 

조보아가 제안받은 캐릭터는 전문대 미용학과를 졸업하고 네일숍 파트타임 직원으로 일하는 강하리다. 화장품 회사에 인턴으로 입사했지만 쫓겨난 뒤 천연화장품을 만들어 내 성공하는 여자로, 씩씩하면서도 사랑까지 품은 인물이다. 

 

한편 '언니가 살아있다'는 '우리 갑순이'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