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선후보 TV토론] 문재인 “개성공단 통해 일자리 창출 가능하다”
2019. 10. 2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8℃

도쿄 20.7℃

베이징 13.5℃

자카르타 32.6℃

[대선후보 TV토론] 문재인 “개성공단 통해 일자리 창출 가능하다”

이상학 기자 | 기사승인 2017. 04. 19. 23: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대선 첫 스탠딩 토론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대선 TV토론에 앞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토론 준비를 하고 있다. 이번 대선 토론은 사상 첫 스탠딩 토론으로 진행됐다./국회사진취재단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19일 오후 열린 ‘한국방송(KBS) 주최 대선후보 초청토론’에서 “개성공단 2000만평은 북한 청년 일자리를 마련해주는 것 아니냐”는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의 질문에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른다”고 비판했다.

문 후보는 “우리 기업이 북한에 진출하는 것이다. (기업이) 북한의 노동력을 사용하지만, 그것으로 인해 협력업체가 생긴다”며 “그것을 통해 우리 경제가 성장하고 일자리가 만들어진다”고 말했다.

문 후보는 “개성공단에 200개 기업이 진출하면 납품업체 1500개가 생긴다. 그러면 1500개의 일자리가 생기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