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시,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에 297억 지원
2019. 12.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2.2℃

도쿄 3.5℃

베이징 -0.2℃

자카르타 27.4℃

서울시,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에 297억 지원

박은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03. 25.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베란다형 217억·주택형 14억·건물형 66억…6만6000가구에 29.3MW
중랑구 아파
태양광 미니발전소가 보급된 중랑구 아파트. / 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올해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 사업에 297억원을 지원해 총 6만6000가구에 29.3MW의 태양광을 보급한다.

서울시는 올해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비 지원 예산을 지난해 91억원보다 3배 늘린 297억원으로 정하고 베란다형(50W~1㎾ 미만) 217억원·주택형(1~3㎾) 14억원·건물형(3㎾ 초과) 66억원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베란다형(260W 기준) 보조금은 36만4000원으로 지난해 41만5000원보다 약 12% 인하됐다. 이는 원가하락 요인 등을 반영한 것으로 올해 시민 자부담금은지난해보다 늘어나지 않는다.

주택형·건물형 보조금에 대해서는 한국에너지공단 지원규모를 감안해 이달 중 지원계획을 수립하고 다음달 업체 선정 절차를 거쳐 집중·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부터 태양광 미니발전소 보급업체 선정 시 신규업체 진입장벽을 없애고 안전성을 강화했다. 기존에는 보급실적이 있을 경우에만 참여자격이 있었으나 이제 실적 제한을 두지 않아 신규업체의 참여가 가능해졌다. 또 참여 자격을 ‘전기공사업 등록’ 업체로 제한해 시공책임과 태양광 발전 설비 안전성은 높였다.

다음달 말 ‘태양광 온라인 플랫폼’(http://www.sunnyseoul.com) 구축을 완료해 시민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설치 및 A/S 신청을 할 수 있다. 태양광 콜센터(1566-0494)를 통해서도 신청 가능하며 ‘태양광 온라인 플랫폼’이 정착·운영되기까지는 기존과 같이 보급업체나 자치구에 전화로 신청하는 방식도 병행한다.

서울에너지공사 ‘태양광 지원센터’를 통하면 상담·신청부터 설치·A/S까지 ‘태양광 생애주기 원스톱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다.

설치 신청은 11월 30일까지 선착순으로 진행하며 예산 소진 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선정된 보급업체와 태양광 미니발전소 제품 정보는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고시·공고 게시판 및 서울시 햇빛지도 홈페이지(http://solarmap.seoul.go.kr)에서 열람 가능하다.

신동호 시 녹색에너지과장은 “‘태양의 도시 서울’ 본격 추진의 첫해가 되는 올해는 안전성을 강화하는 등 제도 개선을 통해 태양광 미니발전소 확산의 기틀을 마련하는 데 집중했다며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역시 시민 참여다. 에너지공사 내 지원센터를 축으로 태양광 설치를 원하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