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E.S, 제 10회 ‘그린하트바자회’ 개최…꾸준한 선행 ‘훈훈’
2018. 07. 1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8℃

도쿄 27.3℃

베이징 24.6℃

자카르타 27.8℃

S.E.S, 제 10회 ‘그린하트바자회’ 개최…꾸준한 선행 ‘훈훈’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8. 04. 12. 10:05
    1. 페이스북 공유하기
    2. 트위터 공유하기
    3.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4. 밴드 공유하기
    5.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E.S

그룹 S.E.S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KARA)와 함께 '제10회 S.E.S 그린하트바자회'를 개최한다.


오는 2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성수동 에스팩토리 B동 1층에서 열리는 이번 바자회는 지난 2009년부터 매년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다방면에서 꾸준히 선행을 펼쳐온 S.E.S. 멤버들이 의기투합해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기획부터 준비, 판매에 이르기까지 모든 과정에 멤버들이 직접 참여한다.


특히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한 이번 바자회는 바다, 유진, 슈가 평소 아껴 온 애장품뿐만 아니라 각계에서 기부 받은 제품들을 멤버들과 팬클럽 회원들이 함께 판매한다. 또 바자회에서 구매는 현금으로만 가능하며 이를 통해 발생하는 수익금 전액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KARA)에 기부될 예정이다.


S.E.S 멤버들은 어느덧 10회를 맞이한 '그린하트바자회'에 임하는 자세도 남다르다. 특히 이번 바자회에는 수 많은 동료 스타들도 참석해 힘을 보탤 예정으로 팬들을 비롯하여 보다 많은 이들과 성숙한 기부 문화를 공유하기 위한 멤버들의 바람이 담겨 있어 더욱 의미가 크다.


최근 2년만에 뮤지컬 무대로의 컴백을 선언한 바다는 "소외 받고 있는 어린이들과 유기동물 구호 및 동물권 신장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10년째 바자회를 이어오고 있다"며 "선행에 동참하고 싶은 마음은 있었지만 기회가 닿지 않았던 분들도 편하게 오셔서 4월의 봄 햇살처럼 따뜻한 자리를 만들어 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또한 육아와 방송활동으로 제 각기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유진과 슈 역시 "이번 바자회를 통해 소외 받고 있는 어린이들과 사랑이 필요한 동물들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그 어느 때보다 시간을 쪼개 열심히 준비한만큼 'S.E.S 그린하트바자회'가 앞으로도 10년, 20년 계속 많은 분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그린하트바자회'는 10주년을 맞이해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블로그, 인스타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등 본인의 SNS 계정에 역대 'S.E.S 그린하트바자회'와 관련된 사진(추억이 담긴 바자회 물품 및 자유형식의 바자회 홍보 사진)이나 당일 바자회 인증샷을 해시태그(#그린하트바자회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동물보호시민단체카라)와 함께 업로드 하면 된다. 이벤트 기간은 21일까지이며, 당첨자는 그린하트바자회 당일 현장에서 추첨을 통해 푸짐한 선물을 증정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