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독전’ 차승원 “우정출연 이유? 짧게 나오지만 강렬했다”
2020. 02. 20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12.1℃

베이징 1.5℃

자카르타 28.4℃

‘독전’ 차승원 “우정출연 이유? 짧게 나오지만 강렬했다”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04. 19. 13: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독전' 차승원
배우 차승원이 '독전'에 우정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전했다. 

차승원은 19일 서울 압구정CGV에서 열린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 제작보고회에서 "짧은데도 강렬하게 등장할 수 있는 인물을 찾아 헤매고 다녔다"고 말했다. 

차승원은 극중 조직의 숨겨진 인물 브라이언으로 출연해 짧은 분량에도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할 예정. 차승원은 "그때 마침 친분이 있던 임 모 제작자가 이 영화의 출연을 제안했다. 강렬하고 뇌리에 남는 영화여서 덥석 물었다"고 전했다. 

이어 "우정이 깊지 않았는데 영화를 찍으면서 우정이 생겼다. 그래서 임 모 제작자의 다음 영화도 출연하기로 했다"며 웃어보였다.

한편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 영화로, 5월 24일 개봉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