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고윤, 에이핑크 오하영과 웹드라마 ‘사랑, 시간에 머물다’로 벌써 두 번째 호흡
2018. 11. 2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6℃

도쿄 8.5℃

베이징 6.2℃

자카르타 28.4℃

고윤, 에이핑크 오하영과 웹드라마 ‘사랑, 시간에 머물다’로 벌써 두 번째 호흡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8. 04. 27. 17: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고윤/사진=웰메이드예당
고윤이 천재 해커로 다시 돌아온다.

27일 고윤 소속사 웰메이드예당은 “배우 고윤이 ‘사랑, 기억에 머물다’(각본, 연출 황경성) 주인공 노진우 役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앞서 고윤은 전작에서 속물근성과 능청스러운 처세술을 잘 이용하는 인물이지만, 사랑 앞에서는 순정남인 반전 매력의 캐릭터 노진우를 연기해 웹상을 핑크빛으로 물들인 바 있었다. 전작에 이어 고윤의 노진우 役 출연 확정 소식을 통해 그의 반전 매력을 다시 한번 느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돼 팬들의 기대감이 증폭되어 있는 상황이다.

‘사랑, 시간에 머물다’는 지난 2월 공개와 동시에 큰 인기를 모았던 ‘사랑, 기억에 머물다’의 후속작으로, 배우의 꿈을 이룬 하리(오하영 분)와 그의 연인 진우(고윤 분)의 앞에 펼쳐진 새로운 사건들을 그릴 예정이다. 특히 고윤을 비롯해 전작에서 함께했던 오하영, 손승국, 황소희, 정은혜 등 기존 배우진과 ‘프듀101’ 출신 배우 김태민이 합류해 더욱 높은 시너지를 예감케 하고 있다.

한편 고윤은 지난 15일부터 MBC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을 통해 브라운관에 복귀, 더불어 이번 ‘사랑, 시간에 머물다’의 출연으로 브라운관과 웹상을 넘나드는 폭풍 활약을 펼치는 등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