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대전시, 테스트베드 참여할 시민서포터즈 1300여명 25일까지 모집
2020. 02. 17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8℃

도쿄 14.4℃

베이징 5℃

자카르타 32℃

대전시, 테스트베드 참여할 시민서포터즈 1300여명 25일까지 모집

이상선 기자 | 기사승인 2018. 07. 15. 11: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시 대전2
대시는 ‘대전시민참여 신제품 체험사업(테스트베드)’에 참여할 시민서포터즈 1300여명을 25일까지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시민서포터즈는 대전의 우수 중소·벤처기업에서 생산된 제품(초기제품)을 일정기간 사용 후 제품의 장단점과 개선할 사항 등 품질개선을 위한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번 테스트는 블루투스 기반 무선마이크, 코딩용 로봇, 천연치약, 반려동물용 샴푸 등 20종의 다양한 제품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서포터즈 신청은 14세 이상 대전시민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오는 25일까지 대전꺼유 홈페이지(http://djcu.djtp.or.kr)에서 회원가입 후 신청하면 된다.

1인 최대 3개의 제품을 신청할 수 있으며 제품별 서포터즈는 제품신청 마감 후 오는 27일 무작위 추첨을 통해 1인 1제품 선별할 예정이다.

참여기업은 제품신청 마감 후 신청제품을 자택으로 배송하며, 제품을 수령한 시민(서포터즈)은 온라인 설문조사와 제품과 관련된 아이디어를 홈페이지에 자유롭게 게시하면 된다.

다만, 전년도 서포터즈 신청 후 사용 후기 미작성자는 신청이 불가 하며, 올해 서포터즈로 선정 후 후기 미작성시 다음 해 모집에서 제외 된다.

한선희 시 과학경제국장은 “시민참여 대전기업 신제품 체험사업이 우수한 제품을 만들고도 낮은 인지도, 소비자의 불신, 마케팅 및 홍보의 부재 등의 한계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기업에 조금이나마 해결책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