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민대, 교내 캠퍼스에 ‘전기차 급속충전소’ 설치

국민대, 교내 캠퍼스에 ‘전기차 급속충전소’ 설치

맹성규 기자 | 기사승인 2018. 09. 13. 11: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민대
국민대학교는 이 학교 캠퍼스에 교내 구성원 뿐 아니라 시민들도 사용할 수 있는 전기자동차 급속충전기가 지난 6일 설치됐다고 13일 밝혔다./제공=국민대
국민대학교는 이 학교 캠퍼스에 교내 구성원 뿐 아니라 시민들도 사용할 수 있는 전기자동차 급속충전기가 지난 6일 설치됐다고 13일 밝혔다.

국민대는 지난 5월 한국전력공사가 주관하는 도심생활형 전기차 충전소 구축사업 대상 대학으로 선정되었다. 이를 토대로 한국전력공사의 지원을 받아 전기자동차 급속충전기 2대를 교내 캠퍼스 내 (7호관 지하 주차장)에 설치했다. 이 충전기는 교내 구성원 뿐 아니라 일반 시민도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급속충전기는 사용하는 데 1kW 당 약 173원의 비용이 소요되며, 완충까지 약 30분이 걸린다. 국민대는 이번 충전기 설치가 성북, 종로 등 인근 지역의 전기차 수요를 증가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자동차 분야에 특성화돼 있다는 강점을 살려 향후 전기자동차 관련 연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