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베이코리아, 전북소방본부에 허리 부상 방지하는 ‘허리보호조끼’ 전달

이베이코리아, 전북소방본부에 허리 부상 방지하는 ‘허리보호조끼’ 전달

우남희 기자 | 기사승인 2018. 09. 19. 13: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베이코리아, 전북소방본부에 허리보호조끼 전달
이선재 전북소방본부 본부장(왼쪽부터), 홍윤희 이베이코리아 이사, 오세억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회장이 17일 전북소방본부에서 진행된 전달식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이날 전북소방본부에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허리보호조끼’를 전달했다.
G마켓과 옥션, G9를 운영하는 국내 전자상거래 기업 이베이코리아가 소방관이 직접 고안한 ‘허리보호조끼’를 비롯해 2억원 상당의 소방용품을 전북소방본부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달식은 17일 전북소방본부에서 진행됐으며 이선재 전북소방본부 본부장, 홍윤희 이베이코리아 이사, 오세억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 회장 등이 참여했다.

‘허리보호조끼’는 구급대원 조끼에 허리보호벨트를 결합해 허리 힘을 극대화할 수 있는 물품으로, 긴급구조 상황에서 소방관의 허리를 도와준다. 지난 5월 이베이코리아가 현직 소방관들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히어히어로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수상한 물품으로, 민간업체가 직접 소방관 아이디어 공모전을 하고 실제 상품 개발까지 한 후 상품 지원까지 한 경우는 이베이코리아가 처음이다.

이베이코리아는 아이디어 공모전 이후 소방전문업체와 직접 상품 생산회의를 해 전북 익산소방서에서 근무하는 임성빈 소방관의 아이디어를 현실화했다. 이 허리보호조끼에는 무전기, 가위, 아이스팩 등 구조에 필요한 용품을 쉽게 수납할 수 있는 수납공간도 다양하게 마련했다.

서민석 이베이코리아 부사장은 “이베이코리아는 지역 소방센터를 방문하고 현장 소방관 의견을 청취해 지역 특성에 맞추어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고 있다”며 “나아가 소방용품 공모전을 통해 현장 소방관의 아이디어를 반영한 상품을 생산 및 지원까지 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히어히어로’는 이베이코리아가 고객참여형 사회공헌기금 G마켓 후원쇼핑과 옥션 나눔쇼핑 기금으로 2017년부터 대한민국재향소방동우회와 함께 상대적으로 재정자립도가 낮은 지역에 소방관들에게 꼭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2017년부터 강원소방본부에 제설기, 경남소방본부에 열화상 드론, 제주소방본부에 부상자 업기용 캐리벨트 등 지역 특성에 맞춘 소방용품을 연간 10억원 규모로 지원해 왔다. 지난 5월에는 현장 소방관들에게 소방용품 아이디어가 많다는 점에 착안해 소방관 대상 ‘소방용품 아이디어 공모전’을 진행해 총 21개 아이디어를 선정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