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미스 마:복수의 여신’ 김윤진vs정웅인, 팽팽히 대립

[친절한 프리뷰] ‘미스 마:복수의 여신’ 김윤진vs정웅인, 팽팽히 대립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8. 10. 20. 2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스 마:복수의 여신

 '미스 마: 복수의 여신' 김윤진과 정웅인이 강렬하게 대립한다.


20일 방송될 SBS 주말드라마 '미스 마: 복수의 여신'에서는 미스 마(김윤진)가 딸 살해 사건의 진실을 밝히기 위해 본격적으로 움직이면서 한태규(정웅인)와 팽팽하게 대립한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미스 마의 딸 장민서(이예원)가 유괴되었을 당시의 남편 장철민(송영규)의 심각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무지개 마을 연쇄 살인 사건의 범인 최만식(박윤희)이 미스 마에게 건넨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통해 과거 민서 살해 사건에 숨겨진 스토리가 있었음을 예상케 했다. 


이날 방송될 9~12회에서는 드디어 정체를 드러낸 미스 마 딸 살해 사건의 목격자 이정희(윤해영)를 둘러싼 새로운 사건이 무지개 마을에 발생하면서 또다시 마을이 혼란에 휩싸일 예정이다. 


또한, 미스 마가 이정희와의 대면 이후 한태규에게 듣게 되는 충격적인 사실을 통해 딸을 죽인 진범에 대한 미스터리가 증폭되며 긴장감을 더할 전망이다.


20일 오후 9시 5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