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백석대·백석문화대, 양향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 인문학 특강

백석대·백석문화대, 양향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 인문학 특강

이신학 기자 | 기사승인 2018. 12. 07. 10: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플러스 공유하기
  • 밴드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라인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양향자 원장 특강
양향자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이 백석대와 백석문화대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백석대학교
백석대학교·백석문화대학교 山史현대시100년관은 지난 6일 교내 외식산업관 5층 세미나실에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양향자 원장을 초청해 ‘4차산업혁명 시대의 문화·예술 인재’라는 주제로 인문학 강연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양향자 원장은 광주여자상업고등학교 졸업 후 삼성전자 연구 보조원으로 입사해 삼성그룹 설립 최초로 여성임원(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상무)을 역임했고, 올해 8월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차관급)으로 취임했다.

양 원장은 특강에서 취업절벽의 현실에서 미래를 고민하는 청년들에게 자신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전해 공감을 이끌었다. 또한 4차산업혁명 시대의 도래와 급변하는 트렌드 변화를 문화와 예술을 활용해 감지할 줄 알고 혁신성과 창의력을 갖춘 인재가 미래를 준비하는 인재상임을 강조했다.

양 대학 山史현대시100년관 문현미 관장은 “양향자 원장님의 강연으로 재학생들이 4차산업혁명 시대가 요구하는 인재상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이 마련됐다”며 “더불어 문화·예술에 관심을 갖고 인문학적 소양을 기르고 거기서 아이디어를 얻을 줄 아는 인재로 성장하기 위해 대학에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