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왕이 된 남자’ 설날인 2월 5일 결방…“스페셜 방송 준비”
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8.2℃

도쿄 22.2℃

베이징 20.2℃

자카르타 27.6℃

‘왕이 된 남자’ 설날인 2월 5일 결방…“스페셜 방송 준비”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01.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왕이 된 남자

 '왕이 된 남자'가 설 당일에 휴방된다.


31일 tvN 측은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가 오는 2월 4일 오후 9시30분에 9회 방송을 하고 설 당일인 5일에는 휴방한다"고 밝혔다.


이어 "5일에는 오전 7시30분부터 '왕이 된 남자' 1화부터 9화가 연속방송되며, 본방 시간대인 밤 9시30분에는 '왕남' 스페셜방송이 방영된다"며 "스페셜 방송은 '왕이 된 남자'의 명장면으로 구성되며, 여진구, 이세영, 김상경의 코멘터리가 재미를 더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왕 이헌(여진구)의 죽음과 함께 2막을 맞이할 '왕이 된 남자'에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왕이 된 남자'와 함께 즐거운 연휴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왕이 된 남자'는 천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광해'를 원작으로 한 리메이크 작품이다. 임금(여진구)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여진구)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최근 시청률 9.5%(닐슨코리아, 전국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