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사이버한국외대 테솔대학원, 예비 입학생들 대상으로 ‘프리스쿨’ 진행

사이버한국외대 테솔대학원, 예비 입학생들 대상으로 ‘프리스쿨’ 진행

조준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1. 31. 16: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이버한국외대 전경_현판_금색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테솔(TESOL)대학원은 예비 입학생들에게 학교생활 전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프리스쿨’을 지난 26일 이 대학 사이버관 302호에서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은 사이버한국외대 전경의 모습. /제공=사이버한국외대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테솔(TESOL)대학원은 예비 입학생들에게 학교생활 전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프리스쿨’을 지난 26일 이 대학 사이버관 302호에서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프리스쿨을 통해 예비 입학생들은 교수진들과의 면담을 시작으로 교수진, 선배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는 개인별 맞춤형 상담도 진행됐다.

프리스쿨의 첫 번째 강의를 맡은 김희진 교수는 ‘TESOL과 영어학 과목 소개’를 통해 예비 입학생들의 효율적인 과목선택과 커리큘럼에 관해 설명했다. 김해동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정책과 교과서’를 주제로 교육과 기술을 융합한 교육시스템 등에 관해 소개했다.

조기석 부원장은 ‘문법 교육의 새로운 패러다임: 도치 구문을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문법과 어법에 맞는 실질적인 영어표현에 대해 강의했다.

사이버한국외대 테솔대학원은 다음달 9일과 16일에 각각 2차, 3차 프리스쿨을 개최한다. 프리스쿨은 예비 입학생 외에도 대학원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차 프리스쿨에서는 성은경 교수가 ‘영어교수법’을 통해 효과적인 영어 전략지도에 관해설명하고, 이선영 교수가 ‘영어듣기 및 말하기지도’를 주제로 듣기와 말하기에 중점을 두는 강의 전략을 다룰 예정이다.

3차 프리스쿨에서는 선효경 교수가 음소 인식에 대한 중요성과 알파벳 글자와 발음을 연계시켜 영어단어를 익히는 문해 교수법에 대한 특강을 진행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사이버한국외대 테솔대학원 홈페이지 혹은 전화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