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1월 주택 매매거래량 전국 5만건…전년비 28.5% 감소

1월 주택 매매거래량 전국 5만건…전년비 28.5% 감소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2. 18.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월세는 12.7% 증가
1월 전국 매매거래량
/제공 = 국토교통부
지난달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이 전년 동월 대비 28.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1월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은 5만286건으로 전년(7만354건)과 5년 평균(6만5950건) 대비 각각 28.5%, 23.8%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 2만2483건, 지방 2만7803건으로 전년 대비 각각 39.8%, 15.8% 줄었다. 5년 평균으로는 수도권 26.7%, 지방 21.2% 감소한 수준이다.

유형별로 지난달 아파트 거래량은 3만1305건으로 전년 대비 34.1% 감소했다. 연립·다세대는 1만1051건으로 16.2%, 단독·다가구주택은 7930건으로 17.8% 줄었다.

전월세 거래량은 전년(14만9763건) 대비 12.7% 증가한 16만8781건으로 나타났다. 5년 평균 35.1% 증가한 수준이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가 차지하는 비중은 39.3%로, 전년 동월(42.5%) 대비 3.2%포인트 감소, 전월(40.9%) 대비 1.6%포인트 감소했다.

지역별로 수도권 전월세 거래량은 10만8881건, 지방은 5만9900건으로 전년 동월 대비 각각 12.8%, 12.6% 증가했다.

임차유형별로는 전세 거래량이 10만2464건으로 전년 대비 18.9% 증가했으며 월세는 6만6317건으로 4.3% 증가했다.

주택 매매거래량 및 전월세 실거래가 등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이나 국토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