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정부조사연구단 “포항지진, 지열발전소가 촉발한 것”
2019. 07. 19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8.9℃

베이징 31℃

자카르타 32.2℃

정부조사연구단 “포항지진, 지열발전소가 촉발한 것”

방정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3. 20. 11: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항지진 정부 조사 결과 발표
20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대한지질학회 주최로 열린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의 연관성에 관한 정부조사연구단 결과발표 기자회견’에서 공동조사단장인 세민 게(Shemin Ge) 미국 콜로라도 교수가 발표하고 있다. /연합
2017년 11월 발생한 포항지진(규모 5.4)은 인근 지열발전소의 물 주입이 원인인 것으로 밝혀졌다.

대한지질학회를 추측으로 하는 정부조사연구단은 20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 같은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포항지진은 2016년 9월 경북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지진 중 역대 두 번째로 크다.

앞서 산업통상자원부는 포항지진과 지열발전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하기 위해 국내외 전문가로 구성된 ‘포항지진 조사연구단’을 구성하고, 작년 3월부터 약 1년간 정밀조사를 진행해 왔다.

지금껏 포항지진의 원인에 대해서는 인근 지열발전소에 의한 지진이라는 의견과 ‘자연 발생적’인 것이라는 의견이 대립해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