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신수, 14일 만에 시즌 5호포…개인통산 194호
2019. 09. 2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3.6℃

도쿄 23.2℃

베이징 27.4℃

자카르타 33℃

추신수, 14일 만에 시즌 5호포…개인통산 194호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5. 16. 13: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Rangers Royals Baseball <YONHAP NO-4298> (AP)
추신수 /AP연합
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14일 만에 홈런포를 추가하며 개인 통산 홈런을 194개로 늘렸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캔자스시티 로열스와의 원정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9회 초 마지막 타석에서 홈런을 쳤다. 추신수는 5-1로 앞선 9회 초 선두 타자로 나서 상대 우완 불펜 글렌 스파크먼의 시속 154㎞짜리 직구를 받아쳐 중앙 펜스를 넘어가는 솔로 아치를 그렸다. 지난 2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 이후 14일 만에 나온 시즌 5호 홈런이다.

이날 추신수는 1~2 번째 타석에서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다. 추신수의 사구는 올 시즌 4개, 개인 통산 136개다. 추신수는 사구 2개로 7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이후 5회 삼진, 7회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났고, 9회 마지막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내며 타격에서의 침묵도 깼다.

이날 추신수는 3타수 1안타 1홈런 1타점 2득점을 올렸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87에서 0.288(146타수 42안타)로 조금 올랐다. 출루율도 0.386에서 0.392로 상승했다.

텍사스는 캔자스시티를 6-1로 꺾고 5연패 늪에서 벗어났다. 1회 윌리 칼훈이 선제 투런포를 쳤고, 6회에는 로널드 구스만이 투런 아치를 그렸다. 추신수는 9회 쐐기 홈런을 쳤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