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시진핑, 오는 20~21일 북한 국빈방문”(2보)

“시진핑, 오는 20~21일 북한 국빈방문”(2보)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17. 2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북한을 국빈방문한다.

17일 중국 신화통신과 북한 조선중앙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오는 20일에서 21일 양일간 북한을 방문한다. 이번 방문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신화통신은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국제부 대변인 발표를 인용해 “시 주석이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초청에 따라 1박 2일 일정으로 북한을 국빈방문한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TV도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 습근평(시진핑) 동지가 우리나라를 방문한다”며 “조선노동당 위원장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 김정은 동지의 초청에 의하여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 습근평 동지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우리나라를 국가방문하게 된다”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