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상열 호반회장, 베트남 부총리 오찬회동

김상열 호반회장, 베트남 부총리 오찬회동

정아름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0. 16: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호반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이 한국을 방문한 부엉 딘 후에 베트남 부총리와 20일 가진 오찬 회동을 가진뒤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제공 = 호반건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이 한국을 방문한 부엉 딘 후에 베트남 부총리와 20일 가진 오찬 회동에서 상호 협력키로 했다.

부엉 딘 후에 베트남 부총리, 응웬 부 뚜 주한대사,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김상열 호반그룹 히장은 “최근 박항서 감독이 맡고 있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선전을 하면서 양국 국민들이 더 가까워진 느낌이 들었다”면서 “광주전남 베트남 명예총영사로 작은 힘이나마 보태고 있다는 것이 자랑스럽고 앞으로도 양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엉 딘 후에 부총리는 이에 대해 “양국 우호 증진에 노력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호반그룹이 베트남에 투자해 주시길 바라며, 함께 발전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