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기도, 불법 건설업 페이퍼컴퍼니 근절‥도·시군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2019. 10.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23.4℃

베이징 17.1℃

자카르타 32.4℃

경기도, 불법 건설업 페이퍼컴퍼니 근절‥도·시군 담당자 역량강화 교육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6. 26. 16: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건설업 페이퍼컴퍼니 단속의 일환으로 도내 시·군 건설업 행정처분 담당공무원 교육
건설업 행정처분 역량강화 교육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도 및 시·군 업무 담당자를 대상으로 ‘경기도 및 시·군 건설업 행정처분 담당 공무원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했다./제공 = 경기도
수원 김주홍 기자 = 경기도가 시·군과 함께 ‘페이퍼컴퍼니(실체 없이 서류상으로만 존재하는 기업)’ 등 불법·부실 건설업체 근절을 위한 실무역량 강화에 나섰다.

경기도는 26일 오후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도 및 시·군 업무 담당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경기도 및 시·군 건설업 행정처분 담당 공무원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지난 3월 건설업 페이퍼컴퍼니 단속관련 시·군 간담회 시 제안됐던 “도의 페이퍼컴퍼니 단속 등 ‘공정건설’ 기조에는 공감하나 시·군 건설업 행정처분 담당자들의 실무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수렴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에서는 ‘페이퍼컴퍼니’를 판가름할 수 있는 건설업 등록기준(자본금 심사, 사무실 및 기술인력 보유 등)에 대한 설명과 행정처분 요령 등을 중점적으로 다뤘다.

우선 이병훈 공인회계사를 전문강사로 초빙해 기업회계기준을 강의한데 이어, 도 건설정책과 실무 전문가가 나서 시군 담당자들이 가장 어려움을 겪는 자본금 심사 요령과 행정처분 절차 등을 상세하게 안내했다.

이 밖에도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효과적인 단속·행정처분 방안에 대해 업무 담당자들 간 자유로운 분위기속에서 논의해보는 시간도 가졌다.

김종준 도 건설정책과장은 “도-시·군이 소통하고 실무역량을 강화하는 등 공정건설 실현을 위한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좋은 기회”라며 “교육 만족도가 높으 올 하반기에도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공정하고 건실한 건설환경 조성을 위해 부실시공 등 많은 폐단을 초래하는 페이퍼컴퍼니를 근절하고자 올 6월부터 ‘건설업 페이퍼컴퍼니 근절 종합대책’을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이를 위해 ‘지속단속’ ‘협업단속’ ‘사전단속’ 3가지 중점 방향을 정립하고, 사무실 현장 단속, 건설업 등록증 대여 집중단속, 도 발주 건설공사 하도급 실태점검, 도 발주 관급공사 계약 시 사전단속, 국토부 요청 실태조사 신속한 처리, 공정경기 2580 제보활용 단속 등을 추진 중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