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알바몬, 올 상반기 광역시도별 알바시급 1위 ‘세종시’ 9126원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5℃

도쿄 15.2℃

베이징 8.1℃

자카르타 27.8℃

알바몬, 올 상반기 광역시도별 알바시급 1위 ‘세종시’ 9126원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6. 10: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알바몬
구인구직포털 잡코리아는 올 상반기 아르바이트 포털 알바몬에 등록된 아르바이트 시급 빅데이터 960만여건을 분석한 결과 전국 광역시도 중 가장 높은 시급을 기록한 곳은 세종특별자치시로 나타났다고 16일 밝혔다.

전국 광역시도 중 평균 아르바이트 시급을 보면 △세종특별자치시(9126원) △서울특별시(8969원) △제주특별자치도(8870원) △경기도(8865원) △충청남도(8813원)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반면 광역시도 중 평균 시급이 가장 낮은 곳은 전라북도(8581원)로 나타났다. 이어 △전라남도(8590원) △경상북도(8604원) △광주광역시(8639원) 등도 낮은 편에 속했다.

상반기 전체 평균 시급은 전년 보다 평균 9.9%, 797원이 올랐다. 전국 광역시도 중 지난해 동기간 대비 시급 인상률이 가장 높았던 곳은 충청북도로 총 873원(11.0%)이 올랐다. 반면 가장 낮은 인상폭을 보인 곳은 세종특별자치시로 464원, 5.4%가 올랐다.

시군구별로 보면 서울시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전국 1위는 서울시 강남구(9189원)가 차지했다. 이어 △영등포구(9083원) △서초구(9059원) △중구(9038원) 등도 2~4위에 순위를 올렸다. 5위는 인천시 중구(9032원)가 차지했다.

전국에서 평균 알바시급이 낮은 시군구는 △충남 논산시(8443원) △전북 정읍시(8479원) △전북 완주군(8488원) △경남 밀양시(8490원) △부산 영도구(8505원)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