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메디튤립 “체내 삽입형 약물 주입기 ‘케모포트’ 국산화”

메디튤립 “체내 삽입형 약물 주입기 ‘케모포트’ 국산화”

김시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7. 2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TULIP PORT 세트
의료기기 업체 메디튤립은 체내 삽입형 약물 주입기 ‘케모포트’(제품명 튤립포트)를 국산화해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허가를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케모포트는 항암제, 조영제 등을 주입하기 위해 환자의 체내에 삽입하는 이식형 약물전달 기구다. 케모포트 시술을 받으면 체내에 삽입한 중심정맥관을 통해 약물이나 영양제 등을 환자에 주입할 수 있다. 항암 치료를 받는 환자 대부분이 케모포트 시술을 받는다. 국내에서는 미국, 독일 등 다국적 의료기기 업체가 시장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메디튤립의 튤립포트는 처음 출시되는 국산 케모포트는 아니지만 약물 외에 조영제까지 광범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케모포트로는 첫 국산화 사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