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카드, CJ올리브네트웍스와 업무협약 체결…제휴카드 출시

우리카드, CJ올리브네트웍스와 업무협약 체결…제휴카드 출시

오경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5: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우리카드
18일 우리카드-CJ올리브네트웍스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정원재 우리카드 사장(오른쪽)이 이경배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에게 감사카드를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우리카드
우리카드는 CJ올리브네트웍스와 공동 마케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내달 초 ‘CJONE 우리카드 체크카드’ 출시, 상품 출시 공동 마케팅 진행, 각 사의 영업채널을 활용한 대고객 홍보 등을 적극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CJONE 우리카드 체크카드’에는 올리브영, CGV, 뚜레쥬르 등 CJ 주요 브랜드에서 누릴 수 있는 캐시백 서비스를 탑재했다. 전월 이용금액 20만원 이상이면 해당 가맹점에서 1만5000원이상 결제 시 3000원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월 2회까지 적용돼 최대 6000원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또, 대중교통 합계 이용금액 5만원 이상인 경우에도 3000원 캐시백 혜택이 제공된다.

인천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 혜택도 탑재했다. 전월 이용금액 30만원 이상이면 인천공항 마티나(1,2터미널), 스카이허브(1터미널), SPC(2터미널) 라운지를 연 2회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단, 국제선 항공기를 이용할 때만 가능하다.

이 카드의 해외 브랜드를 마스터카드로 발급 받으면 누릴 수 있는 추가 혜택도 있다. 호텔, 여행, 골프, 생활, 쇼핑업종에서 다양한 할인 및 특전 혜택이 제공되는 마스터카드 플래티넘 등급의 서비스까지 누릴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마스터카드 홈페이지나 서비스 안내장을 참조하면 확인할 수 있다.

정원재 우리카드 사장은 “우리카드와 CJ 주력 브랜드가 만나 생활밀착서비스 캐시백 혜택에 공항라운지, 마스터카드 플래티넘 서비스까지 더한 ‘CJ ONE 우리 체크카드’를 출시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양사의 노하우와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차별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